[산사에서] 여주驪州 고달사지高達寺址 > 2019


PUREMIND MAGAZINE

낮은 곳에서 참소리를 담아내는 맑은소리맑은나라 입니다.
2019(佛紀2563)


2019

사진&글

Vol.237 2019년 09월호 [산사에서] 여주驪州 고달사지高達寺址
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맑은소리맑은나라 작성일19-10-01 10:08 댓글0건

본문

5267930a46eab37209db9ed5b5660d9c_1569892005_8051.jpg 

 

여주驪州

고달사지高達寺址

 

비 그치고 안개 걷히는 낮은 이곳에

신라의 자취, 고려 사람의 흔적

그대로이어라.

 

부도로 석불좌로 또는 비천으로도

불법 성행했던 그날 여실하며

원종대사 혜진탑, 쌍사자 석등

오늘에 이를 줄

누가 알았으랴.

 

옛적 그 찬란했던 부처 그림자

산을 넘고 들을 지나

오늘 사람 맞이하니

오래고 오랜 고달사 자취

이미 내 안에 깊숙하도다.

 

푸른 잎새,

영롱한 산의 정취

바람 향기로 가득하니

옛 사람 간데없어도

땅에 기댄 성품 사지 寺止 에 남아

후일의 우리 기다리지 않았던가.

 

옳고 그름 시비하지 않거들랑

너도 부처이고 나도 부처임을

침묵으로 알아챌 일이다.

 

성품 하나 키우는 일,

일대사 一大事 였노라며

고달사지 일컫고 있음이다.

 

5267930a46eab37209db9ed5b5660d9c_1569892092_0966.jpg
5267930a46eab37209db9ed5b5660d9c_1569892092_3602.jpg
5267930a46eab37209db9ed5b5660d9c_1569892092_6083.jpg
5267930a46eab37209db9ed5b5660d9c_1569892092_8391.jpg
5267930a46eab37209db9ed5b5660d9c_1569892093_0838.jpg 

 

 

<저작권자 © 맑은소리맑은나라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>

 
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구글플러스로 보내기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
부산광역시 중구 중앙대로 22 동방빌딩 4층 301호 Tel. 051-255-0263, 051-244-0263 Fax. 051-255-0953 E-mail. puremind-ms@hanmail.net
COPYRIGHT ⓒ 맑은소리맑은나라. ALL RIGHTS RESERVED.